클럽에 따른 임팩트 최저점 이해하기 #김수현 #펀앤골프
클럽에 따른 임팩트 최저점 이해하기 #김수현 #펀앤골프
  • 김수현
  • 승인 2021.12.03 14: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윙은 하나의 동작이지만 어떤 클럽으로 스윙을 하느냐에 따라서 최저점의 위치는 조금씩 달라진다. 이것이 클럽의 길이나 헤드 무게로 인해 볼의 위치가 바뀌는 이유이며, 클럽에 따른 임팩트 최저점에 대해 이해해야 할 이유이기도 하다.

 

Check 1_클럽에 따른 최저점과 중심점

 

몸의 중심점은 항상 가운데다. 즉, 코어(명치) 앞이 최저점이자 중심점이 되어야 한다.

 

아이언 임팩트 자세

 

미들 아이언은 볼이 스탠스 중앙에 있기에 볼 바로 위가 중심점이 되며, 약간의 다운블로 형태의 임팩트가 나오게 된다. 드라이버의 중심점 역시 미들 아이언처럼 몸의 가운데지만 차이도 있다. 클럽이 길고, 볼이 티 위에 놓여 있으며, 볼의 위치 또한 왼쪽에 있다는 점이 다르다.

 

드라이버 임팩트 자세

 

결국, 최저점을 지나면서 공이 맞게 된다. 그렇기에 드라이버는 어퍼블로(상향타격) 스윙을 해야 정상적으로 임팩트가 나오게 된다. 드라이버와는 달리 숏아이언과 웨지는 볼의 위치가 최저점보다 뒤에 위치하며, 볼보다 앞서 다운블로 임팩트가 이뤄진다.

 

웨지 임팩트 자세

 

하지만 볼의 위치에 따라 움직이는 스윙을 하면 상체가 딸려 나가 드라이버 스윙 때에는 엎어 치게 되어 스카이샷, 슬라이스 등이 발생할 수 있으며, 숏아이언의 경우에도 최저점과 중심점이 지나치게 뒤로 향한 나머지 퍼올리거나, 뒤땅을 유발하는 샷이 나오게 된다.

 

Check 2_몸이 기억해야 할 중심점과 최저점 이해하기

 

클럽에 따라 볼의 위치와 스윙 궤도 최저점이 저절로 형성된다는 점을 기억해야 한다. 그러니 볼과 상관없이 몸의 중심점과 최저점을 지키며 스윙을 하는 습관을 들이자. 이 점을 기억하면 어떤 클럽을 이용한 스윙도 차차 능숙하게 할 수 있을 것이다.

 

 

GJ 김수현 사진 김병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