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리골프 무의식과 멘탈
#심리골프 무의식과 멘탈
  • 백국선
  • 승인 2019.10.21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저널 골프는 의식과 경쟁하는 것보다는 무의식 즉, 습관과 경쟁하는 게임이다.

 

결정적 순간에 탑핑, 뒤땅의 경험은 골퍼라면 누구나 한번쯤 있을 것이다. 왜 결정적인 찬스에 실수가 나온 것일까?
바로 습관을 이기고자 하는 이성의 끼어듦 때문이다. 더 나은 결과를 바라는 앞선 마음, 미래에 대한 기대감 때문이다.
‘골프는 이성과 무의식의 경계에서 신체적인 밸런스를 안정적으로 유지할 수 있는가’이다. 불행하게도 의식과 무의식이 싸움을 벌이면 열의 아홉은 무의식이 이긴다. 멘탈이 약하다는 말을 한번쯤 하거나 들어본 분들은 지금부터 하는 이야기에 관심을 갖기 바란다.

 

고도의 심리와 두뇌 게임

 

골프 게임은 매우 전략적이고 치밀한 심리와 두뇌싸움을 하는 게임이다. 연습으로 아무리 잘 훈련되어 있다고 해도 심리적인 강한 멘탈훈련이 되어있지 않으면 스코어는 상대에 따라 최소 5타 이상 차이가 난다.
상대에 따라 스코어가 들쭉날쭉 하는 골퍼들의 특성은 대체적으로 상대가 하수 핸디캐퍼냐 고수 핸디캐퍼냐에 따라 완전히 다른 사람이 된다. 나보다 고수 혹은 비슷한 실력을 가진 분들과 팽팽한 줄다리기를 하다가 어느 한 홀에 폭망하는 경우이다. 스스로 압박감을 견디지 못한 결과라고 볼 수 있다.
골프는 의식과 경쟁하는 것보다는 무의식 즉, 습관과 경쟁하는 게임이다. 습관은 무의식적 행동이다. 습관은 평소 연습장에서 하던 행동들의 총화다.
연습장에서 무심코 하는 버릇과 습관들을 교정하지 않으면 필드에서 반드시 실현되는 것이 바로 무의식의 힘이다. 

 

멘탈은 집중력의 결과

 

멘탈이 약하다는 말을 두개로 나눠보자. 프로 선수와 아마추어 골퍼의 경우로 분류할 수 있다. 아마추어는 멘탈이 약하다는 표현보다는 스윙이 불안하다가 맞다. 안정된 스윙플레인이 없으니 압박을 받는 순간 더 잘해보려는 욕심에서 새로운 실수가 나온다. 프로 선수나 프로와 같은 실력의 아마추어 골퍼라면 심리적 압박감을 견디지 못하는 경우이다.
위기의 순간을 이겨내고 극적인 승리를 쟁취한 프로들은 샷에만 집중할 뿐 아무 생각도 하지 않았다고 답한다. 멘탈은 집중력의 결과이다. 바로 이 순간! 이 샷에 최선을 다 하는 것이다. 연습장에서 무심코 내뱉는 단어 하나가 무심코 하는 행동 하나가 자신의 골프 게임을 승리로 이끌 수 있는 초석이 된다는 걸 기억하자. Golf Journal

 

 

Credit

백국선 사진 셔터스톡

magazine@golfjourna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911호(월드벤처2차)
  • 대표전화 : 02-2025-8585
  • 팩스 : 02-2025-8588
  • 구독신청 : 02-2025-8586
  • 대표메일 : magazine@golfjournal.co.k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금천 라00011
  • 등록일 : 1989년 5월 3일
  • 통신판매 : 제2017-서울금천-0880호
  • 발행일 : 매월 1일
  • 발행인 · 편집인 : 오상옥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주범
  • 골프저널 Golf Journal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서약사
  • Copyright © 2019 골프저널 Golf Journal.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gazine@golfjourna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