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운 한국방송출판 대표이사, 한국잡지협회 44회 회장에 선출
백종운 한국방송출판 대표이사, 한국잡지협회 44회 회장에 선출
  • 나도혜
  • 승인 2021.02.19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종운 한국방송출판 대표이사가 한국잡지협회 제44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한국잡지협회에서는 17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연 제59차 정기총회에서 한국방송출판㈜ 백종운 대표이사가 제44대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감사에는 김진구 ㈜전북언론문화원 대표이사, 김병훈 (사)행복한가정문화원 대표가 각각 선출됐다. 선출된 44대의 임기는 다음 달 1일부터 2023년 2월 28일까지다.

 

이날 총회는 정부의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침을 준수하여 대면이 아닌 서면으로 진행됐으며 성원보고, 개회선언, 개회사, 의안 처리, 폐회 순으로 진행했다. 제44대 회장 및 감사 선출 외에도 2020년도 사업실적 및 수지결산(안), 2021년도 사업계획 및 수지예산(안) 등의 안건이 함께 논의됐다.

 

 

제42대 회장과 43대 회장을 역임한 정광영(건축세계(주) 대표이사) 회장에 이어 44대 신임 회장이 된 백종운 당선자는 당선 소감에서 "이렇게 압도적인 지지와 성원을 받으리라곤 생각 못 했다"고 운을 뗀 뒤 "한국잡지계의 발전과 언론인으로서의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전임 회장에 이어 잘 운영하겠다"고 소감을 밝혔으며 “여러 회원사 매체 선후배님들과 함께 잡지 산업의 새 장을 열어 가겠다”고 44대 회장으로서의 포부를 밝혔다.

 

백종운 당선인은 한국방송출판(주) 대표이사로 동명의 영어 교육 라디오 프로그램을 잡지로 옮긴 월간 굿모닝 팝스를 발행하고 있다. 제39대 잡지연구소 운영위원회 위원, 제41대 협회 이사, 제43대 회장 후보, 제43대 협회 이사 등을 역임하며 한국 잡지산업의 발전에 공헌해왔다. 김진구 당선인은 (사)전국지역신문협회 전북도협의회장, (사)한국잡지협회 지역 잡지발전위원 등을 역임한 바 있고, 김병훈 당선인도 가정폭력 및 성폭력 피해자들을 위해 다양한 가정회복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활발한 대외활동을 벌였다. GJ

 

 

By 나도혜 사진 Golf Journal D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