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현범 레슨 파워는 오른쪽 무릎에서
#백현범 레슨 파워는 오른쪽 무릎에서
  • 김혜경
  • 승인 2020.06.04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저널 대다수 골퍼들은 비거리를 늘리기 위해 많은 노력과 고민을 한다. 하지만 비거리에만 신경을 쓰다보니 방향이 안 잡히고, 방향을 생각하니 비거리가 줄어들고…. 골퍼들의 고민 타파를 위해 임팩트 시 파워를 싣는 방법을 공개한다. 

 

Point 1
임팩트 시
오른쪽 무릎을 체크하라

 

 

임팩트 시 자신의 스윙의 오른쪽 무릎과 오른쪽 발을 체크해보자. 공을 맞추기 위해 몸이 공쪽으로 덤비는 현상이 생기며, 사진처럼 축구공 차듯 앞으로 나오게 된다. 체중 이동을 잘못하고 있기에 거리 손실과 방향 손실이 생긴 스윙이다. 두 마리 토끼를 다 놓쳐버린 셈이다. 

 

 

Check Point
연습방법

 

1 어드레스 자세를 취한다.
2 그 상태에서 오른쪽 무릎과 발을 왼쪽으로 보내 임팩트 모션을 만들어본다.
3 팔로우스루까지 연결동작으로 연습해본다.


골프는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움직이는 운동이다. 사진처럼 임팩트 시 오른쪽 다리의 모양은 왼쪽으로 이동되는 모양이 나와야 한다. 단, 이때 체중 이동은 자연스럽게 이루어져야 한다. Golf Journal

 

 

Credit

진행 김혜경  백현범  사진 김병윤

magazine@golfjourna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