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잭니클라우스 중급레슨 높은 탄도의 피치샷
#잭니클라우스 중급레슨 높은 탄도의 피치샷
  • 김혜경
  • 승인 2020.06.05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저널 어프로치샷 중 자신의 공 위치 보다 핀이 높은 곳에 꽂혀있거나, 장애물을 넘자마자 공을 바로 세워야 하는 경우에 적당한 높은 탄도의 피치샷에 대해 알아보자. 

 

Point 1 Set Up

 

 

라운드를 하다 보면 자신의 공 위치보다 핀이 높은 곳에 꽂혀있거나, 장애물을 넘자마자 공을 바로 세워야 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 이런 상황에서는 원하는 위치에 공을 정확히 떨어뜨려 공의 구름을 최소화 하는 것이 유리하다. 
바로 높은 탄도의 피치샷이 필요할 때다. 단, 맨땅이나 짧게 깎인 페어웨이에서는 클럽헤드가 볼 밑을 통과하기 어려우므로 이 방법을 선택하는데 신중해야 한다. 
먼저 로프트가 큰 클럽으로 클럽페이스를 열지 않고 타깃에 직각으로 놓고 스탠스를 취한다. 그 다음 손을 낮춰서 타깃의 반대 방향으로 기울이면 왼손 손목이 손등쪽으로 굽게 된다. 

 

Point 2 Pitch Shot

 

 

손을 타깃 반대 방향으로 기울이면 클럽 바운스를 노출 시킴으로써 로프트를 더 크게 만들어 볼을 더 높이 뜨게 만들 수 있다. 또한 이렇게 하면 클럽의 바운스가 많이 노출되므로 클럽이 땅에 박히는 실수를 줄일 수 있다.
위에 설명한 방법으로 꾸준히 연습하면 필드에서 마주치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자신있는 피치샷을 구사할 수 있을 것이다. 
Golf Journal

 

 

Credit

정리 김혜경 박준범 사진 김병윤

magazine@golfjourna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