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에비앙 챔피언십 1R 박인비, 고진영, 이미향 공동 2위
#뉴스 에비앙 챔피언십 1R 박인비, 고진영, 이미향 공동 2위
  • 나도혜
  • 승인 2019.07.26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저널 25일(목)에 열린 '에비앙 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고진영, 박인비, 이미향이 6언더파로 65타를 쳐  공동 2위에 올랐다. 이번 시즌 메이저대회에서 한국인 선수들의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

 

공동 2위 고진영(24)은 "긴장을 조금 했던 것 같다. 오랜만의 메어 잘 그런지 모르겠는데, 긴장해서 초반에 실수 아닌 실수를 했다. 그래도 그 실수가 인간적인 모습이라고 생각한다. 인간이기 때문에 다 할 수 있는 것으로 생각하고 넘겼다. 그리고 후반에 기회가 올 것으로 생각했다. 후반에 많은 버디를 했는데 그만큼 많이 했는지 몰랐다. 집중을 많이 하느라 끝난 후에 알게 됐다. 캐디가 이 코스를 잘 알고 있어서 많은 도움을 받았다. 오늘 전체적으로 100m 이내의 웨지샷이나 벙커샷, 퍼팅이 아주 좋았다"라고 경기 소감을 말했다.

 

박인비(31)

박인비(31)은  "오늘 전체적으로 샷감이 좋아서 버디 기회가 많았고, 퍼트도 큰 실수 없이 잘했던 것 같다. 어제 프로암 할 때 버디는 많이 나왔지만 보기도 많이 나오고 러프도 길어서 걱정했다. 그래도 오늘 생각보다 보기를 많이 하지 않고 잘 막은 것 같다. 이 코스는 분명 버디 홀이 있지만 보기도 쉽게 나오기 때문에 보기를 줄이는 방법으로 전략을 짜야 할 것 같다"고 경기 소감을 말했다. Golf Journal

 

 

Credit

글 나도혜 사진 LPGA Asia

magazine@golfjourna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911호(월드벤처2차)
  • 대표전화 : 02-2025-8585
  • 팩스 : 02-2025-8588
  • 구독신청 : 02-2025-8586
  • 대표메일 : magazine@golfjournal.co.kr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금천 라00011
  • 등록일 : 1989년 5월 3일
  • 통신판매 : 제2017-서울금천-0880호
  • 발행일 : 매월 1일
  • 발행인 · 편집인 : 오상옥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주범
  • 골프저널 Golf Journal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서약사
  • Copyright © 2019 골프저널 Golf Journal.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agazine@golfjournal.co.kr
ND소프트